이달의 행사

고 이성경동지 16주기 추모제

고 이성경동지 16주기 추모제

○ 일 시: 2019년 1월 27일(일) 12:00

○ 장 소: 대구현대공원묘역

행사 정보

일요일 2019-01-27
대구현대공원묘역 지도에서 보기

인물 정보

이성경

- 1961년 대구 출생
- 1984년 영남대학교 독문학과 졸업
- 1985년 서울 기독교여민회 활동
- 1988년 대구 우신직물 등 섬유공장에서 노동운동, 달구벌 교회활동
- 1988년 대구노동자협의회 활동
- 1992년 대구노운협 열린터 대표
- 1998년 전국노운협 총무부장
- 2000년 아시아-태평양 노동자연대(APWSL) 동북아지역 책임자. 전태일을 따르는 사이버노동대학 설립추진위원
- 2002년 6월 대장암 판정 후 수련원 등에서 자연치료
- 2002년 10월 3일 뇌졸증으로 쓰러져 대구, 서울 등에서 치료
- 2003년 1월 28일 오전 7시 10분 경상병원에서 운명

동지는 대학 졸업 후 기독교 여성민우회 활동으로 사회운동을 시작했으며 87년 6월 항쟁과 노동자 대투쟁을 보면서 대중적 노동운동을 실천하기 위해 노동운동에 투신하게 되었다.


동지는 자신의 고향기도 한 대구지역의 섬유노조 건설과 섬유노동자들의 연대조직 건설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였다. 또한 노동자들의 일상적인 정치활동을 위해 노력하기도 했는데 ’94년 물가폭등과 민생파탄에 항의하는 노동자시민 토론회를 조직하였고 공단지역을 순회하며 ‘군사독재 잔재 청산, 민주대개혁’을 위한 서명운동을 전개하기도 하였다. ’96년에는 김영삼 정권의 ‘노동법.안기부법 날치기 통과 전면무효화’를 위한 전국노동자 총파업투쟁에 참여하였다. 또한 ’97년 IMF-미국-초국적 자본의 신자유주의 공세에 맞서 ‘IMF협약 무효화, 나라경제 파탄주범 재벌해체, 민중생존권 쟁취’의 요구를 내걸고 정치실천을 전개하기도 하였다. 동지는 ’88년부터 APWSL 한국위원회 책임자로서 활동했고, ’00년부터는 동아시아지역 책임자로서 풀뿌리 국제노동자연대를 발전시키기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하였다.


동지는 ’02년 대장암 판정 후 뇌졸중으로 쓰러져 투병 중 42세의 젊은 나이에 운명하였다.

대구현대공원 묘역

목록으로
경북 칠곡군 지천면 낙산리 산167